[뉴스레터]LG전자 AI 품질 검사 플랫폼 MAVIN-Cloud 구축의 일등 공신 ‘클라우드메이트’

글로벌 스케일의 Kubernetes 환경도 해본 사람이 제대로 구축한다!


최근 구글 클라우드 코리아의 고객 사례 페이지에 LG전자의 AI 품질 검사 플랫폼 MAVIN-Cloud 구축 스토리가 올라왔습니다. 이 사례는 제조 부문의 디지털 전환에서 AI와 클라우드가 얼마나 중요한 역할을 하는지 잘 보여줍니다. MAVIN-Cloud는 AI를 활용한 품질 검사를 지원하는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기반 플랫폼입니다.


MAVIN-Cloud은 제조 업계, 특히 전 세계 곳곳에 생산 거점을 운영하는 글로벌 기업이 참조할 수 있는 AI 기반 품질 검사 적용의 모범 사례로 주목받고 있습니다. 그 이유는 간단합니다. LG전자는 구글 클라우드를 이용해 생산 현장마다 시스템을 구축하지 않고 AI 품질검사 공정을 전 세계 제조 라인에 신속히 적용하였습니다. 그리고 생산 거점마다 AI 전문 인력을 배치하지 않고 현장 실무자가 마우스 클릭으로 이미지 전처리, 불량 이미지 라벨링(Labeling), AI 모델 학습, 성능 평가, 불량 판정 검사를 수행할 수 있는 로우코드/노코드(Low Code/No Code) 기반 사용자 환경을 제공한 사례이다 보니 관심을 끌 수밖에 없습니다. 

이미지


MAVIN-Cloud와 같이 글로벌 스케일의 플랫폼을 이용해 AI 기반 품질 검사 자동화 프로세스가 전 세계 생산 거점에서 문제 없이 매끄럽게 돌아가게 하려면 Kubernetes에 정통한 전문가의 지원이 꼭 필요합니다. LG전자가 선택한 전문가는 클라우드메이트였습니다. 클라우드메이트는 Kubernetes 클러스터를 구축하고 Anthos를 활용해 AI를 활용한 품질 검사 애플리케이션과 서비스를 제조 현장에 신속하게 배포하고 관리할 수 있는 환경을 설계하고 구축하는 작업에 참여하였습니다. 더 자세한 내용은 구글 클라우드 고객 사례 페이지를 참조 바랍니다.


“고기도 먹어본 사람이 맛을 안다”고 하죠. 글로벌 스케일의 Kubernetes 환경도 해본 사람이 제대로 구축한다는 것을 이번 LG 전자 사례에서 클라우드메이트는 또 한 번 보여주었습니다.